배너
아디다스가 해양쓰레기로 운동화를 만들었다
아디다스가 해양쓰레기로 운동화를 만들었다

아디다스가 환경 오염에 대한 경고를 하기 위해 해양 쓰레기로 운동화를 만들었다10일 글로벌 리딩 스포츠 브랜드 아디다스가 몰디브 해안에서 정화 작업을 통해 수거한 해양 플라스틱 폐기물을 활용해 제작한 러닝화 2종, 울트라 부스트 팔리, 울트라 부스트 언케이즈드 팔리를…

해양쓰레기 없는 제주만들기, 협업으로 해결
해양쓰레기 없는 제주만들기, 협업으로 해결

[환경TV제주=고현준 기자] 제주자치도와 도의회는 27일 제주환경의 급격한 변화로 중국 및 남해안 등지에서 쉼없이 밀려와 제주해안을 오염시키는 해양쓰레기를 적기에 처리하고, 효율적인 쓰레기대책 및 정책 방안 등 다양한 해양 쓰레기 현안에 대해 도의회와 공동 협업…

유조선서 기름이 흘러나온다면…보상기금 런던서 논의
유조선서 기름이 흘러나온다면…보상기금 런던서 논의

해양수산부가 오는 24일부터 28일까지 영국 런던 국제해사기구(IMO) 본부에서 열리는 국제유류오염보상기금 회의에 참석한다.국제유류오염보상기금은 유조선의 기름 유출로 인한 피해가 발생했을 때 선주의 보상책임한도를 초과하는 피해를 보상하는 국제기구다.해수부는…

해양쓰레기 매년 17만톤 발생…줄일수 있는 방안은?
국내 유입 해양쓰레기 96% '중국'에서…제주·인천·진도로 몰려
미세 플라스틱 입자, 바다 쓰레기 30% 차지
'중금속 바다' 감천항, 새로 태어난다…정화·복원사업 선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