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황승언 "이런 세상서 출세한다는 것 자체가 '죄악'" SNS에 남긴 '의미심장' 글귀

기사입력 2017.07.15 13:18:42
  • 프로필 사진온라인 이슈팀
  •  
  •  
  •  
  •  

▲[출처=황승언 싸이월드 미니홈피]


황승언은 지난해 7월 자신의 싸이월드 미니홈피에 "이런 세상에서는 말이다, 출세를 한다는 것 자체가 죄악이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나를 만족시키면, 너도 내게 만족하게 될 거란 말 기억하냐"며 "시작일 뿐이다"고 밝혔다.  

황승언은 또 "좋은 가수가 되어야 해. 누가 뭐라건 그것만 생각해"라며 "알기 전에는 왜 이런 비극을 만들었을까 원망했지만, 사실 그 모든 비극은 내 안에서 만들어낸 욕심으로부터 시작됨을 이제는 조금 알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황승언은 YG케이플러스 소속의 배우로 영화 '족구왕', '식샤를 합시다 2', '두근두근 스파이크', '하트투하트', '천년째 연애중' 등에 출연한 바 있다.
온라인 이슈팀 news@eco-tv.co.kr
  •  
  •  
  •  
  •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