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식약처, '장애인의 날' 맞아 의약품 안전사용 수화영상 제작

  • 프로필 사진백경서 기자
  • 기사입력 2017.04.20 11:19:23
  •  
  •  
  •  
  •  

▲수화동영상 화면 [출처=식약처]


청각장애인의 의약품 안전사용방법 이해를 도우기 위해 보건 당국이 수화동영상을 마련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20일 제37회 장애인의 날을 맞이해 청각장애인들이 의약품을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중이염 치료제 등 의약품의 올바른 사용법과 안전정보를 담은 수화동영상을 제작·배포한다고 밝혔다.

특히 청각장애인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와 청각장애인, 의료인, 농아학교 교사 등으로 구성된 전문가 자문을 통해 의약품 안전사용 정보가 우선적으로 필요한 중이염, 당뇨병 등 7개 질환을 선정해필요한 정보를 제공했다.

참고로 국내 청각장애인은 약 27만명으로 전체 장애인의 약 11%에 해당되며, 청각장애인들의 79%가 자신의 생각이나 감정을 전달할 때 수화를 사용한다.

수화동영상 주요 내용은 △의약품 안전사용을 위한 기본사항, 중이염, 고혈압, 당뇨병 등 7개 질환에 대한 의약품 안전사용 정보 등이다.

사람의 신체구조와 약이란 무엇인지, 주사 등 약의 투여방법에 따라 효과 차이가 어떻게 나타나는지 등을 설명하고 올바른 의약품 복용방법과 보관방법 등을 자막, 그림과 함께 안내한다. 

또한 중이염 등 7개 질환의 발병원인, 진단기준과 합병증 등을 설명하고 질병치료에 사용되는 주요 약물의 종류와 복용법, 발생가능한 부작용, 질병 예방을 위한 일반적인 생활수칙 등 정보를 알기 쉽게 제공한다.

안전평가원 관계자는 "이번 동영상이 청각장애인의 의약품 안전 사용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의약품 정보 접근이 어려운 시·청각장애인, 다문화가족 등을 대상으로 맞춤형 의약품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