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동영상] BBC 방송사고 로버트켈리 "방문 안 잠근 탓"...'보모' 인종주의 논란에 "그냥 즐겼으면"

  • 프로필 사진오푸름 인턴기자
  • 기사입력 2017.03.15 11:00:23
  •  
  •  
  •  
  •  
             [출처='BBC News' 유튜브]

자녀들의 '난입'으로 방송사고를 내 유명해진 로버트 켈리 부산대 교수가 인터뷰를 통해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로버트 켈리 부산대 정치외교학과 교수는 14일 미국 CNN 방송, 영국 BBC 방송 등과의 인터뷰에서 방송 도중 자녀들이 방에 들어온 것은 "평소와 달리 방문을 잠그지 않은 제 탓"이라고 말했다.

앞서 켈리 교수가 지난 10일 BBC와 영상 인터뷰를 하던 중 4살 딸과 보행기를 탄 8개월 아들이 연달아 화면에 등장해 방송사고를 낸 모습은 BBC 페이스북, 유튜브 등에 올라오면서 화제를 모았다.

당시 켈리 교수의 아내 김정아씨는 거실에서 남편의 인터뷰 방송을 휴대전화로 촬영하고 있었다. 김씨는 이내 자녀들이 화면에 등장한 모습을 확인하고 방으로 달려가 아이들을 제지했지만 이 모든 과정은 영상에 담겼다.

이에 김씨는 "아이들은 방문이 잠겨 있으면 내게 다시 돌아오는데 이날은 아이들이 오지 않았다"며 "문이 열려있는 것을 보고는 혼란에 빠졌다"고 말했다.

부부는 방송이 끝난 뒤 이제 다시는 출연 요청이 오지 않을 수도 있다며 최악의 상황을 우려했지만 아이들을 혼내지는 않았다.

켈리 교수는 "영상을 보면 내가 웃음을 참으려고 애쓰는 모습을 볼 수 있다"면서 "어린 아이들이고, 그게 바로 아이들의 행동이다. 너무 귀엽다"고 말했다. 이어 "예상치 못한 상황에서 아내가 정말 최선을 다해 수습을 해줬다"고 고마움을 표시했다.

아내 김씨는 일부 서구 언론에서 자신을 '보모'로 보도해 '인종주의' 논란이 인 것과 관련해 "사람들이 그냥 즐겼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켈리 교수는 방송사고와 관련한 사람들의 궁금증을 해소해 주고자 15일 부산대에서 기자 회견을 열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