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우리나라 미세먼지 농도, 중국보다 나쁘다...OECD 국가 중 '최악' 수준

프로필 사진박혜미 기자

기사입력 2017.02.16 18:56:09

▲[사진=환경TV DB]


우리나라 미세먼지 농도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 최악이라는 조사결과가 발표됐다.

16일 미국의 비영리 민간 환경보건단체 '보건영향연구소'(HEI)에 따르면 인구 가중치를 반영한 우리나라의 연평균 미세먼지(PM2.5)농도는 2015년 기준 29㎍/㎥로 OECD 평균치인 15㎍/㎥에 비해 2배가량 나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OECD 평균은 25년 전인 1990년 당시 17㎍/㎥에서 최근엔 낮아진데 반해, 우리나라는 1990년 26㎍/㎥에서 오히려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우리나라의 미세먼지 수준은 세계 각국을 미세먼지 농도별로 나눈 5개 그룹 중 3그룹에 속한다. 아시아 국가들 중 최악 수준인 중국(58㎍/㎥)에 비해서는 좋지만 일본(13㎍/㎥)이나 싱가포르, 베트남 몽골보다도 나쁜 수준이다.

같은 기간동안 대기오염물질인 오존 농도도 OECD국가 평균치가 61㎍/㎥에서 60㎍/㎥로 낮아진 반면, 우리나라는 66㎍/㎥에서 68㎍/㎥로 나빠졌다. 이는 OECD 국가 중 오존농도 최악으로 따지면 4위로 중국, 일본보다 나쁜 수준이다.

또 HEI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미세먼지 사망자 수는 1990년 1만5100명에서 시작해 2000년과 2001년엔 1만3100명으로 줄었다가 다시 증가세로 돌아서 2015년엔 1만8200명에 이르렀다.

한편 HEI는 이달 13일 2015년 기준 세계의 대기 오염 상태와 건강에 미치는 악영향 등을 분석한 보고서를 발표하며 온라인 데이터베이스(DB) 누리집에 세계대기상태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이 누리집에는 1990년부터 2015년까지 5년 단위로 수집된 세계 각국의 미세먼지와 오존 등 대기오염 실태와 이로 인한 사망자 증감 추이 등에 관한 정보가 실려 있다.


박혜미 기자 fly1225@eco-tv.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맨 위로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