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제주, 탄소없이 달리는 '전기이륜차' 민간보급

올해 전기이륜차 338대 보급, 1대당 250만원 보조금 균등지원

프로필 사진고현준 기자

기사입력 2017.02.16 19:03:37

[환경TV제주=고현준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탄소배출의 또다른 주범인 이륜차를 대체하기 위해 '2017년도 전기이륜차 민간보급 공모 사업'을 시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올해엔 전년 대비(50대) 약 7배가 늘어난 338대의 친환경 전기이륜차가 보급되며, 차종 역시 1종에서 5종으로 확대된다. 보급대상 차종은 환경부 인증을 통과할 경우 추가 반영할 예정이다.

신청은 제주도에 주소를 둔 도민이나 법인은 누구나 가능하며, 구매를 희망하는 경우 도내 지정 판매처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구비서류는 구매 신청서, 주민등록등본(개인), 사업자등록증(법인) 등이다.

차종별 가격은 390만~645만원으로 보조금(1대당) 250만원을 지원받을 경우 140만~395만원만 부담하면 친환경 전기이륜차를 운행할 수 있게 된다.

기간은 오는 17일부터 12월29일까지 선착순으로 접수되며, 보급물량이 소진될 경우 조기 마감된다.

단, 제작사의 생산현황, 재고현황 등에 의해 구매가능 여부는 달라질 수 있으니 구체적인 사항은 구입 전 제작사에 문의해야 한다.

한편 제주도의 전기이륜차 보급사업은 전기차와 함께 '카본프리 아일랜드 2030' 완성을 위한 핵심 전략 중 하나로, 일반도민, 법인, 배달업소 등 다양한 분야에서 ‘탄소 없이 달리는’ 친환경 교통수단이 확산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할 계획이다.



고현준 기자 kohj007@naver.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맨 위로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