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디딤돌 대출금리 최대 0.25%포인트 인상

프로필 사진김하늘 기자

기사입력 2017.01.11 16:05:30

▲주택도시기금 디딤돌대출 금리조정 주요내용(사진 위), 내집마련 디딤돌 대출 금리표(아래) [출처=국토교통부]


무주택 가구를 위한 디딤돌 대출 금리가 최대 0.25%P 오른다.

11일 국토교통부는 미국 기준금리 인상 등의 영향으로 시중금리와 국민주택채권 발행금리가 인상됨에 따라 디딤돌대출 금리가 오는 16일부터 0.15~0.25%포인트 인상된다고 밝혔다.

기본금리는 기존 연 2.1~2.9%에서 2.25~3.15%로 오른다. 다만 다자녀 가구 등에 대한 연 1.8%의 최저금리에는 변동이 없다.

국토부는 주택시장 위축 우려와 서민층의 주거비 부담을 고려해 소득 2000만원 이하는 0.15%포인트, 소득 2000만원 초과는 0.25%포인트 상향 조정한다는 방침이다.

오는 16일부터 새로 적용되는 디딤돌대출 금리는 기존 대출을 받은 경우에는 영향이 없고, 16일 이전에 대출을 신청한 경우에도 인상 전 금리를 적용받게 된다.

국토부는 “시중금리 인상으로 디딤돌대출 금리 인상이 불가피해 최소 수준으로 상향했다”고 전했다. 


김하늘 기자 ais8959@eco-tv.co.kr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맨 위로



 

포토

더보기